금융 >

NH농협지주 이석준 회장 "농협, 스타트업 촉진자 될 것"

11일 'NH오픈비즈니스데이' 행사 개최
[파이낸셜뉴스]
NH농협금융지주는 11일 서울 중구 본사에서 NH오픈비즈니스데이행사를 개최했다. 이석준 농협금융지주 회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농협지주제공
NH농협금융지주는 11일 서울 중구 본사에서 NH오픈비즈니스데이행사를 개최했다. 이석준 농협금융지주 회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농협지주제공

NH농협금융지주는 지난 11일 서울 중구 본사에서 'NH오픈비즈니스데이' 행사를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석준 금융지주회장은 개회사에서 “오픈이노베이션의 중요성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는 시대의 흐름에 맞춰, 농협금융도 개방형 외부협업 생태계 확장을 꼭 필요한 역량 중 하나로 설정해 추진 중"이라며 "농협의 강점인 금융과 비금융을 아우르는 범농협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하고, 농협금융 디지털 전략투자 펀드를 활성화해 창업 - 투자 - 성장 - 재투자의 선순환을 이루어내는 스타트업 촉진자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본 행사는 스타트업 맞춤형 육성·협업 프로그램인 'NH디지털챌린지+' 기업의 IR발표 데모데이와, 프로그램을 통한 다양한 성과를 범농협계열사, 외부 투자사 및 관계사들에게 공개해 사업협력, 투자연계 등 오픈이노베이션을 가속화 하는 행사이다.

1부에서는 이석준 지주회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NH디지털챌린지+' 7기 및 동문기업 8개사인 △메타텍스쳐 △업라이즈 △그레이드헬스체인 △브릿지코드 △펀블 △머니스테이션 △블로코엑스와이지 △왓섭의 발표가 진행됐다.

2부 협업세션에서는 이석용 은행장의 환영사와 함께 은행, 증권, 보험, 상호금융, 전북인삼농협 등 범농협 계열사와 함께한 주요 협업 성과를 전했고, 농협과 협업을 희망하는 혁신 스타트업들의 제안공모를 진행해 선정된 △메사쿠어컴퍼니 △소프트베리 △크라우드웍스의 제안내용을 농협 직원들에게 선보이는 등 스타트업의 사업성장, 투자지원의 가속화 뿐 아니라 다양한 비즈니스매칭 논의를 위한 시간으로 진행됐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