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7월 결혼' 심형탁, 알로말로 휴메인 엔터와 전속계약

배우 심형탁/ 사진제공=알로말로 휴메인 엔터테인먼트
배우 심형탁/ 사진제공=알로말로 휴메인 엔터테인먼트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배우 심형탁이 알로말로 휴메인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10일 알로말로 휴메인 엔터테인먼트 배우팀 총괄을 맡고 있는 배성은 대표는 "배우 심형탁과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앞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심형탁과의 전속계약 체결 소식을 전했다.

심형탁은 드라마, 예능 등 다방면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며 대중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tvN '날 녹여주오' '진심이 닿다' 등에서 다양한 매력의 캐릭터를 선보인 바 있다. 또한 SBS '착한마녀전'을 통해 악역에 도전한 심형탁은 겉은 강하지만 내적으로는 누구보다 상처가 많은 짠한 악역 채강민으로 분해 자신만의 캐릭터를 완성하며 주목받았다.


그뿐만 아니라 심형탁은 최근 18살 연하의 일본인 히라이 사야와 오는 7월 결혼 소식을 알렸다. 두 사람은 TV조선(TV CHOSUN) '조선의 사랑꾼'에 출연해 '심야 커플'로 사랑받고 있다.

한편 알로말로 휴메인 엔터테인먼트에는 배우 곽현준, 강민길, 김민기, 김정민, 손화령, 심태영, 안예인, 윤해빈, 이민우, 이상우, 이현경과 아티스트 군조, 신지민, 양승호 등이 소속돼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