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BTS 뷔·박보검, 프랑스서 만났다…'얼굴천재' 절친들 [N샷]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절친' 뷔와 박보검이 만났다.

뷔는 23일 인스타그램에 박보검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박보검과 뷔는 앰배서더로 활동 중인 한 명품 브랜드의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프랑스 칸에 머무르고 있다. 칸에서 만난 두 사람이 함께 있는 투샷을 공개, 팬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사진 속 박보검과 뷔는 시크한 분위기의 의상을 입고 거울 앞에서 포즈를 취했다. 연예계 대표 절친으로 유명한 이들은 변함없는 우정을 자랑하며 다시 한 번 화제의 주인공이 됐다.

한편 뷔는 최근 tvN 예능 프로그램 '서진이네'를 통해 새로운 매력을 보여줬으며, 박보검은 군 전역 후 복귀작인 '폭싹 속았수다'를 준비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