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최진실 딸' 최준희, 美서 완벽한 몸매 뽐내며 여유 만끽…화사한 은발 [N샷]

최준희
최준희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배우 고(故) 최진실의 딸이자 인플루언서 최준희가 미국서 여유를 즐기는 모습을 공개했다.

최준희는 5일 새벽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 속 최준희는 미국의 롱아일랜드 거리에서 휴대 전화에 집중하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몸에 딱 붙는 원피스를 입은 최준희는 군살 없이 완벽한 몸매를 자랑해 눈길을 끈다.
또 은발을 올려 묶은 채 화사함을 더해 시선을 더욱 사로잡는다.

한편 최준희는 2003년생으로 올해 세는 나이로 21세다. 앞서 그는 체중 44㎏ 감량으로 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