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1초당 3개 판매' 에이블리 빠른배송 '샥출발' 2분기 거래액 130% 성장

/사진=에이블리코퍼레이션
/사진=에이블리코퍼레이션

[파이낸셜뉴스] 에이블리코퍼레이션이 운영하는 스타일 커머스 플랫폼에이블리의 2분기 '샥출발' 거래액이 대폭 늘었다. 온라인 쇼핑 규모 확대로 평일 오후 6시 이전 주문 상품에 대해 당일 출고하는 샥출발 거래액도 덩달아 증가한 것으로 풀이된다.

10일 에이블리코퍼레이션에 따르면 샥출발 2분기(4~6월) 거래액은 전년 동기 대비 130% 성장했다.

에이블리가 2021년 7월 선보인 빠른 배송 서비스 '샥출발'은 평일 오후 6시 이전 주문 시 주문 당일 상품을 출고하는 서비스다.

올해 2분기 샥출발 주문 수는 전년 동기 대비 2배 이상(110%) 증가했다. 패션 업계 비수기로 꼽히는 한여름에도 상승 흐름이 지속되며 7월 샥출발 거래액은 출범 2년 만에 3.9배(290%), 주문 수는 3.6배(260%) 뛰었다. 빠른 배송 수요 증가에 7월 에이블리 전체 판매 상품 수는 700만 개를 돌파하며 역대 최고치를 달성했다. 1초당 3개 상품이 판매된 셈이다.

에이블리는 '스타일 전문 도심 풀필먼트(입점 판매자에게 제공하는 물류 일괄 대행 서비스) 센터'를 통해 빠른 배송 운영 효율을 높인 점이 주효했다고 분석했다.
에이블리 풀필먼트 센터는 다른 이커머스 기업 풀밀먼트 센터가 수도권 외곽에 있는 것과 달리 서울 성수동에 위치해 접근성이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또 12억개의 고객 선호 데이터(상품 찜)와 5000만건의 리뷰 등 앱에 축적되는 빅데이터를 판매 수요 예측부터 물류 동선 최적화까지 풀필먼트 전 과정에 유연하게 적용하며 안정적인 물류 환경을 구축하고 있다.

강석훈 에이블리 대표는 "창업 초기부터 풀필먼트에 선제적 투자를 아끼지 않으며 꾸준히 운영 노하우를 발전시켜 온 노력이 온라인 쇼핑 시장의 폭발적인 성장세와 맞물려 빛을 발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도 스타일 전문 풀필먼트로서 역량을 지속 발전시키며 물류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clean@fnnews.com 이정화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