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이진호 올리브인터내셔널 대표, 1회용품 제로 챌린지 동참

이진호 올리브인터내셔널 대표. 올리브인터내셔널 제공.
이진호 올리브인터내셔널 대표. 올리브인터내셔널 제공.

[파이낸셜뉴스] 이진호 올리브인터내셔널 대표가 일상 속 일회용품 줄이기 실천 운동인 '1회용품 제로 챌린지'에 동참했다.

11일 올리브인터내셔널에 따르면 이진호 대표는 이주호 고운세상코스메틱 대표로부터 지목을 받아 챌린지에 참여했다. 다음 주자로는 이성은 딥다이브 대표를 지목했다.

1회용품 제로 챌린지는 환경부 1회용품대책추진단에서 추진하는 릴레이 챌린지다. 일회용품 사용은 줄이고 다회용품 사용을 생활화할 수 있도록 돕는 범국민적 친환경 캠페인이다.

이진호 대표는 지난 10일 올리브인터내셔널 공식 유튜브 계정 '올리의 뷰티대학' 커뮤니티에 1회용품 사용을 줄이겠다는 약속과 동참을 뜻을 나타내는 글을 게재했다.

올리브인터내셔널은 지속가능한 경영 실천을 위한 다양한 친환경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일상 속 비건 라이프를 실천하는 브랜드로 '비프로젝트'와 '피치포포' 등 뷰티 브랜드를 운영한다. 비프로젝트는 주력 제품에 대한 비건 인증을 획득, 피치포포는 전 제품에 산림을 보호하는 FSC 인증 포장재를 사용한다.

아울러 '밀크터치' 브랜드는 지난 4월 환경오염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반포한강공원 일대에서 '다 함께 지구를 지켜요!' 플로깅 캠페인을 진행하기도 했다.
지난 3월에는 화장품 공병 재활용을 실천하는 '그린터치 프로젝트'를 실시했다.

이진호 대표는 "언제나 소비자 요구에 귀를 기울이고 이를 충족시킨다는 회사 비전처럼 환경 보호에도 귀를 기울이고 실천해 나가기 위해 노력한다"며 "앞으로도 친환경 경영에 중점을 두고 소비자와 지구의 고민을 모두 해결할 수 있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올리브인터내셔널은 지난 2018년 이후 △밀크터치 △성분에디터 △비프로젝트 △시모먼트 △피치포포 등 뷰티 브랜드와 함께 △깔끔상회 △나무팩토리 △뭉게뭉게 등 생활·패션 브랜드를 운영한다.

butter@fnnews.com 강경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