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연예일반

'사당귀' 정호영, 셀프 2인자 고백? "백종원 나오면 난 보조 셰프"

뉴시스

입력 2023.09.09 14:53

수정 2023.09.09 14:53

[서울=뉴시스] 10일 오후 4시45분 방송되는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사당귀')에서 이연복 셰프와 정호영 셰프의 키즈 쿠킹 클래스가 그려진다. (사진=KBS 2TV 제공) 2023.09.09.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10일 오후 4시45분 방송되는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사당귀')에서 이연복 셰프와 정호영 셰프의 키즈 쿠킹 클래스가 그려진다. (사진=KBS 2TV 제공) 2023.09.09.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정호영 셰프가 2인자를 자처해 웃음을 안긴다.

10일 오후 4시45분 방송되는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사당귀')에서 이연복 셰프와 정호영 셰프의 키즈 쿠킹 클래스가 그려진다. 이날 이연복은 정호영에게 키즈 쿠킹 클래스를 함께 할 보조 셰프를 부탁한다. 두 사람은 꼬마 셰프들과 자장면 만들기에 나서고 "아이들이 집중할 수 있을까?"라고 걱정했다.


하지만 집중력을 잡아주는 자장면의 향기로 꼬마 셰프들의 몰입도를 무사히 높여간다. 그 와중에 정호영은 자신을 "우동 삼촌"이라고 소개하면서, 이연복이 화려한 불쇼로 꼬마 셰프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동안 야채 손질에서 오징어 데치기까지 메인 셰프 이연복을 돕는 일당백 보조 셰프로 활약한다.

이와 함께 이연복은 꼬마 셰프들에게 "칼 조심하세요"라며 손주와 손녀에게 가르치듯 1대 1 맞춤 강의를 선보이는가 하면, 달고나 실타래를 선보이며 꼬마 셰프들의 감탄을 자아낸다.
특히 이연복은 "생각보다 쉽지 않더라"고 소감을 전한 뒤 "다음 시간에는 뚱보 아저씨가 우동을 가르쳐 줄 거예요. 그때는 뚱보 아저씨가 다른 사람을 데리고 올 거예요"라며 자신을 이을 셰프로 정호영을 꼽는다.

이에 꼬마 셰프들이 한목소리로 "백종원"을 외치자, 정호영은 고개를 내젓더니 "백종원 아저씨가 오면 아저씨는 또 보조 셰프해야 해요"라면서 이연복에 이어 백종원까지 보좌해야 할 2인자 발언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이연복은 "'사당귀' 보스 중 보조 셰프로 함께 하고 싶은 보스를 꼽아 달라”라는 질문에 "추성훈"이라고 밝혀 그 이유에 관심이 모아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snow@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