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TV·방송

한고은, 남편 신영수와 운명적 첫 만남…"결혼식날 술먹고 사라져" 폭로까지

뉴스1

입력 2023.09.12 11:17

수정 2023.09.12 11:17

채널A
채널A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 한고은이 남편 신영수와의 첫 만남부터 술과 관련된 폭로까지 모두 털어놓는다.

오는 13일 오후 9시30분 방송되는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 81회에서는 한고은 신영수 부부와 장영란 한창 부부의 '고라니'(고은+란이) 부부 회동 현장이 펼쳐진다.

이날 방송에서 '신랑수업' 여성 멘토 군단인 한고은과 장영란은 남편들과 함께 처음으로 부부 동반 모임을 갖는다. 이들은 먼저 서로 반갑게 인사를 나눈 후 자연스레 나이를 물으며 서열 정리에 나선다.

이윽고 나이순대로 한 자리에 마주 앉은 두 부부는 첫 만남임에도 전혀 어색해하지 않고 금세 깊은 대화를 이어간다. 그러던 중 신영수씨는 10여 년 전에 장영란을 우연히 만났던 이야기를 푼다.


이에 한고은은 갑자기 "내가 남편을 진짜 처음 알게 된 때를 얘기해줄게"라며 남편과의 운명 같은 첫 만남을 방송 최초로 공개한다. 당시에 대해 한고은은 "내가 쫄쫄이 옷을 입고 광고 촬영을 하고 있는데 그때 날 신경 쓰이게 했던 사람이 있었다"며 살짝 흥분해, 어떤 사연인지 초미의 관심이 쏠린다.

여기에 더해 한고은은 "우리 결혼식 날, 남편이 술 먹고 사라졌다"며 신영수씨에 대한 폭로까지 덧붙여, 신영수씨를 안절부절 못하게 만든다. 특히 한고은은 당시 돌아온 남편이 했던 기막힌 한마디를 밝혀 현장을 초토화한다.

그런가 하면, 신영수씨와 한창씨는 아내가 먹고 싶어 하는 음식을 맞히는 '메뉴 배틀'에 돌입한다. 이때 한고은은 "남편은 내 마음을 1도 몰라"라며 시작부터 긴장한다.


이에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신랑학교 교장' 이승철은 "(신)영수가 (아내 한고은을) 사랑은 하는데 디테일이 떨어진다"며 '매의 눈' 스캔을 풀가동한다. 급기야 신영수씨의 꽁꽁 얼어버린 표정이 포착된 가운데, 한고은은 "때릴까?"라며 서운한 마음을 드러내 무슨 일이 벌어진 건지 궁금증이 치솟는다.


'신랑수업'은 이날 오후 9시30분 방송된다.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