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산업일반

토레스 돌풍 한번 더…KG모빌 첫 전기차 '토레스 EVX' 출시

뉴스1

입력 2023.09.20 09:00

수정 2023.09.20 09:00

KG모빌리티는 20일 자사 최초 전동화 모델 토레스EVX를 출시, 본격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KG모빌리티 제공)
KG모빌리티는 20일 자사 최초 전동화 모델 토레스EVX를 출시, 본격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KG모빌리티 제공)


(서울=뉴스1) 윤다혜 기자 = KG모빌리티는 20일 자사 최초의 전기차인 '토레스 EVX'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중형급 SUV(스포츠유틸리티차)인 토레스 EVX는 브랜드 베스트셀링 모델인 토레스를 기반으로 만들어졌다. 리튬·인산·철(LFP) 배터리를 탑재했으며, 1회 충전시 최대 433㎞ 주행이 가능하다.

엔트리 모델부터 자율주행기능과 ADAS(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커넥티비티 내비게이션 기능, 전자식 변속시스템 등 소비자 선호 사양을 기본 적용했다.
가격은 세제혜택 후 E5트림 4750만원, E7트림 4960만원이다. 환경부 및 지자체별 보조금을 받으면 실제 구입가격은 3000만원대로 예상된다.

외관 디자인은 심플하면서도 강인한 SUV 이미지를 강조했다. 전면부는 수평형의 LED 주간주행등과 순차점등 턴시그널 일체형 램프의 '키네틱 라이팅 블록'을 통해 KG모빌리티 전기차의 아이덴티티를 표현했다.
측면과 후면부는 심플한 휠과 플래그 타입 아웃사이드 미러 및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가 장착돼 세련미를 더했다.

실내는 기존 토레스에 적용한 슬림 앤 와이드의 인체 공학적 설계로 운전자의 편의성과 공간감을 극대화했으며, 12.3인치 클러스터와 인포콘 내비게이션을 연결한 파노라마 디스플레이로 개방감을 더했다.


152.2kW 전륜 구동 모터와 최적의 토크 튜닝을 한 감속기를 통해 최고출력 207마력(ps)과 최대토크 34.6kgf·m의 동력성능을 바탕으로 파워풀한 드라이빙 성능을 구현했다.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