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디지털 결제솔루션 장착 '한류브랜드' 베트남 새 비즈니스 모델로

주한베트남관광청·콘돌테크·트레이드트랙 협약 '주목'
주한베트남관광청, 콘돌테크, 트레이드트랙 관계자들이 지난달 26일 한국 브랜드 베트남 시장 확대와 관광페이 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면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콘돌테크 제공
주한베트남관광청, 콘돌테크, 트레이드트랙 관계자들이 지난달 26일 한국 브랜드 베트남 시장 확대와 관광페이 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면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콘돌테크 제공


[파이낸셜뉴스] 대한민국의 앞선 디지털 결제 솔루션과 한류바람을 타고 있는 뷰티·건강기능식품·의료기기 고급 브랜드가 결합돼 베트남에서 양국 기업들의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열어가고 있다.

11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주한베트남관광청, 콘돌테크, 트레이드트랙이 지난달 26일 한국 브랜드의 베트남 시장 확대와 홍보, 관광페이 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한국과 베트남 간의 경제·문화 교류를 더욱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과거 많은 한국 기업들이 베트남 시장에 진출하려 했으나 문화적 차이, 시장 특성에 대한 미숙지, 현지 파트너와의 협력 부재 등의 어려움에 부딪혔다.

하지만 이번 협약은 주한베트남관광청의 이창근 관광대사와 콘돌테크 같은 현지의 중요한 인사와 기관의 협력을 바탕으로 이러한 장애물을 극복하고 성공적인 한국 브랜드 베트남 진출 길을 열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창근 관광대사는 베트남 조국전선 중앙위원회 위원으로 한국과 베트남의 이중국적을 지닌 최초의 한국인이자 베트남 리 왕조 이용상 왕자의 후손으로 알려져 있다.

그의 리더십 아래 주한베트남관광청은 뷰티, 건강기능식품, 의료기기 등 한국브랜드 홍보와 판매 기회를 활짝 열게 될 것으로 업계는 내다봤다.

콘돌테크는 베트남 디지털 결제 솔루션 분야에서 주목받는 기업이다. 이 기업은 베트남 문화체육관광부 장관과의 간담회를 통해 베트남 디지털 경제와 협력을 논의한 바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콘돌테크는 주한베트남관광청과 트레이드트랙 간의 연결고리와 조정자 역할을 수행해 투명성을 보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트레이드트랙은 동남아시아 시장에서 활동하는 유통 기업이다. 엄격한 기준으로 선정된 한국의 뷰티브랜드, 건강기능식품, 의료기기를 독점적으로 수입하고 유통하고 있다.

이 회사의 한성호 대표는 다수의 브랜드 브랜딩을 성공적으로 이끌어낸 능력자로 그의 리더십과 전략적인 접근 방식은 한국 브랜드의 베트남 시장에서의 성공을 보장할 것으로 보인다.

한국과 베트남의 잇단 협약 체결로 예상되는 파급효과가 매우 클 것으로 보인다.

무엇보다 한국 브랜드의 베트남 시장 진출이 가속화됨에 따라 양국 간의 경제적 협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베트남에서 성장이 높은 디지털 경제와 한국의 고급 브랜드 기술이 결합됨으로써 양국의 기업들에게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전망된다.

roh12340@fnnews.com 노주섭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