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의료용 마약류' 케타민…"서울내 80%는 강남구서 처방"

프로포폴 10개 중 4.4개도 강남구서 이뤄져
[서울=뉴시스] 조성봉 기자 = 서영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질의를 하고 있다. 2023.10.11. suncho21@newsis.com
[서울=뉴시스] 조성봉 기자 = 서영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질의를 하고 있다. 2023.10.11. suncho21@newsis.com


[서울=뉴시스]황재희 기자 = 의료용 마약류 케타민의 처방량 다수가 서울 강남구 의원에서 이뤄진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서영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2020~2023년 6월까지 서울시와 강남구 의원급 의료기관을 중심으로 의료용 마약류 처방량을 비교한 결과, 케타민은 76%, 프로포폴 44%, 펜타닐(주사제 이외) 31%가 강남구 소재 의원에서 집중적으로 처방됐다.

소위 ‘클럽마약’으로 불리는 케타민의 처방 현황을 살펴보면, 최근 3년 6개월간 강남구 소재 의원에서 약 78만명의 환자가 처방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전국 의원에서 케타민 처방환자가 142만명, 서울시 내 의원에서 106만명인 것을 감안하면 대부분의 환자가 강남구에 몰린 것이다.

또 같은 기간 프로포폴의 경우 강남구 소재 의원에서 처방받은 환자 수가 218만명, 처방량이 504만개에 달했다. 이는 서울시 내 의원에서 프로포폴을 처방받은 전체 환자 수의 34%에 달한다. 처방량은 44%에 달하는 수준이다.


주사제를 제외한 펜타닐도 강남구 소재 의원 처방이 많았다. 같은 기간 강남구 소재 의원에서 펜타닐을 처방받은 환자 수는 1328명, 처방량은 6만1416개로 이는 서울시 내 의원의 전체 처방환자 수 대비 26%, 전체 처방량 대비 31% 수준에 달한다.

서영석 의원은 “의료용 마약류 처방의 강남구 쏠림 현상이 이토록 심한 만큼, 철저히 관리하고 감시해 특정 지역이 마약 화수분 역할이 되는 것을 막아야 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he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