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은행

하나금융그룹 무료 웨딩홀, '1호 부부' 탄생

박신영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3.10.15 08:00

수정 2023.10.15 08:00

명동사옥 대강당, 결혼식장으로 리모델링
인천 청라, 여의도에도 11월 추가오픈 예정
[파이낸셜뉴스]
하나금융그룹의 명동사옥 대강당이 결혼식장으로 리모델링해 문을 연 모습. 1호 부부의 결혼식이 열린 하나 그랜드홀 명동은 지난 5월 리모델링을 마치고 총 수용인원 200여명 규모로 새롭게 문을 열었다. 하나금융제공
하나금융그룹의 명동사옥 대강당이 결혼식장으로 리모델링해 문을 연 모습. 1호 부부의 결혼식이 열린 하나 그랜드홀 명동은 지난 5월 리모델링을 마치고 총 수용인원 200여명 규모로 새롭게 문을 열었다. 하나금융제공

하나금융그룹은 14일 예비 신혼부부들의 결혼식을 위해 그룹 사옥 내 공간을 예식장으로 리모델링해 무료로 대관해 주는 '하나 그랜드 홀'에서 첫 번째 결혼식이 열렸다고 15일 밝혔다.

하나 그랜드 홀 무료 대관은 저출산 위기극복 및 상생금융 문화 확산을 위한 2023 HANA 인생여정 지원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명동·청라·여의도 등 그룹 건물의 공간을 리모델링해 예비 신혼부부에게 결혼식 장소로 무상 제공하고 있다. 이번 1호 부부의 결혼식이 열린 하나 그랜드 홀 명동은 지난 5월 리모델링을 마치고 총 수용인원 200여명의 규모로 명동사옥 4층에 새롭게 문을 열었다.

하나 그랜드 홀은 국가와 국민을 위해 소임을 다하고 있는 소방공무원은 물론 소상공인, 다문화가정, 한부모가정 등의 예비 신혼부부도 대관을 신청할 수 있으며, 이용대상을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이용 대상자 중 희망자에 한해 합리적인 견적의 결혼정보업체를 통해 실속 있는 예식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오는 11월에는 청라 소재 그룹 연수원 ‘하나글로벌캠퍼스’에 120여 명 규모의 하나 그랜드 홀 청라, 여의도 소재 하나증권 사옥에 180여명 규모의 하나 그랜드 홀 여의도를 추가로 열고, 향후에는 대전, 광주, 부산 등 전국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