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우리 개·고양이 광견병 예방해요"…서울시 예방접종 실시

뉴스1

입력 2023.10.15 11:15

수정 2023.10.15 11:15

(서울시 제공)
(서울시 제공)


(서울=뉴스1) 윤다정 기자 = 서울시는 오는 16~31일까지 3개월령 이상 개와 고양이를 대상으로 '가을철 반려동물 광견병 예방접종 지원'을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시는 이번 접종에 총 4만개의 광견병 예방 백신을 무상 지원한다. 반려동물 보호자는 접종 시술료 1만원만 동물병원에 지불하면 접종을 받을 수 있다.

광견병 예방접종 기간이 경과되면 예방백신 비용을 포함한 접종료를 전액 부담해야 한다.

이번 광견병 접종 지원에는 총 824개 동물병원이 참여한다. 참여 동물병원은 관할 구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반려견은 동물 등록이 돼야 지원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아직 동물 등록을 하지 않았다면 먼저 동물 등록을 해야 한다. 시에서 지원하는 '내장형 동물등록 지원사업'을 이용하면 1만원으로 동물 등록이 가능하다.

서울시 내장형 동물등록 지원사업은 개와 고양이를 대상으로 한다. 지원사업에 참여하는 동물병원 현황과 재고 등은 서울시수의사회 콜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다만 고양이는 동물 등록 의무 대상이 아니기에 등록하지 않았더라도 광견병 접종 지원이 가능하다.

광견병은 사람과 동물이 모두 감염될 수 있는 인수공통감염병으로 치사율이 높은 질병이지만 백신으로 예방할 수 있어 접종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봄철에 광견병 예방접종을 받지 못했다면 이번 접종기간을 이용해 예방접종을 받는 것이 좋다.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