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전국

박범인 금산군수 “금산세계인삼축제 통해 세계화 자신감 찾았다”

뉴시스

입력 2023.10.16 10:43

수정 2023.10.16 10:43

올해 세계화 원년 세계축제로 격 높여⋯글로벌 축제 발돋움
박범인 금산군수. 2023. 10. 16 *재판매 및 DB 금지
박범인 금산군수. 2023. 10. 16 *재판매 및 DB 금지

[금산=뉴시스]곽상훈 기자 = 금산세계인삼축제 기간 금산인삼 세계화를 선언한 금산군이 금산인삼의 글로벌화에 자신감을 갖는 모양이다.

박범인 금산군수는 16일 군청 상황실에서 열린 간부회의에서 “제41회 금산세계인삼축제에 107만 명이 찾아와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며 “이번 축제 성과를 통해 세계화 자신감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박 군수는 이날 “처음 인삼축제를 세계축제로 계획했을 때는 까마득히 보였을지 모르겠지만 축제장에 외국인도 많이 찾아오고 안전사고 없이 잘 마무리됐다”며 “이제 금산세계인삼축제가 국제적으로 주목받을 수 있도록 해야 할 차례”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축제로 갖춰진 자신감을 통해 자신이 맡은 업무 분야가 세계에 내놔도 손색없는 수준이 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본인의 가능성을 믿고 역량과 잠재력을 끌어낼 수 있도록 해달라”고 덧붙였다.

이외에도 박 군수는 이번 축제에 참여해 준 기관, 단체 등에 대해 감사를 전할 것을 지시했다.


한편, 지난 6일부터 15일까지 10일 간 금산세계인삼엑스포 광장 및 시내 일원에서 열린 제41회 금산세계인삼축제는 올해 세계화 원년으로 세계축제로 격을 높이고 글로벌 축제로 발돋움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shoon0663@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