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문화일반

'세종청사 첫 출근' 유인촌 "가슴 뛴다…문화 중심되도록 할 것"

연합뉴스

입력 2023.10.16 10:44

수정 2023.10.16 11:31

청사 로비서 직원들 꽃다발 전하며 환영
'세종청사 첫 출근' 유인촌 "가슴 뛴다…문화 중심되도록 할 것"
청사 로비서 직원들 꽃다발 전하며 환영

세종청사로 출근하는 유인촌 문체부 장관 세종청사로 출근하는 유인촌 문체부 장관 (세종=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16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2023.10.16 kjhpress@yna.co.kr (끝)
세종청사로 출근하는 유인촌 문체부 장관 세종청사로 출근하는 유인촌 문체부 장관 (세종=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16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2023.10.16 kjhpress@yna.co.kr (끝)

(세종=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16일 "정부세종청사 출근은 처음이어서 굉장히 가슴이 좀 뛴다"고 말했다.

유 장관은 취임식을 앞둔 이날 오전 8시50분께 문체부 세종청사에 출근해 "세종시가 만들어진 다음 처음 와보는 것이고 직원들을 처음 만나는 것"이라며 이같이 소감을 밝혔다. 청사 로비에 나온 문체부 직원들은 유 장관에게 꽃다발을 전하며 환영했다.

꽃다발 받는 유인촌 문체부 장관 꽃다발 받는 유인촌 문체부 장관 (세종=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16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로 출근하며 직원들로부터 꽃다발을 받고 있다.<div id='ad_body2' class='ad_center'></div> 2023.10.16 kjhpress@yna.co.kr (끝)
꽃다발 받는 유인촌 문체부 장관 꽃다발 받는 유인촌 문체부 장관 (세종=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16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로 출근하며 직원들로부터 꽃다발을 받고 있다. 2023.10.16 kjhpress@yna.co.kr (끝)

이명박 정부 시절인 2008~2011년 문체부 장관을 지낸 유 장관은 지난 11일 윤석열 대통령으로부터 임명장을 받고 두 번째 장관직을 맡게 됐다.

유 장관은 "마음은 의욕이 넘친다"며 "문화가 중심이란 얘기는 20~30년 전부터 한 얘기다.
정말 문화가 중심이 되도록 해보고 싶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이제는 문화산업 시대이다.
수출되는 문화산업 실적만 봐도 증명된다"며 "직원들이 일은 힘들어도 정말 뭔가를 이뤘다는 뿌듯한 느낌이 들도록 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mimi@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