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산업일반

"K치킨 세계화 확대"…윤홍근 BBQ 회장, 주한 외교대사 초청

뉴시스

입력 2023.10.17 08:37

수정 2023.10.17 08:37

이천 치킨대학에 벨라루스·체코 등 4개국 관계자도 불러
글로벌 치킨캠프. (사진=제너시스BBQ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글로벌 치킨캠프. (사진=제너시스BBQ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주동일 기자 = 제너시스BBQ 그룹은 지난 13일 경기도 이천 치킨대학에 벨라루스·체코·이라크·방글라데시 등 4개국 주한 대사관 관계자를 초청해 '글로벌 치킨캠프'를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글로벌 치킨캠프'엔 4개국의 주한 대사·참사관 부부와 자녀 및 관계자를 포함해 7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는 윤경주 부회장의 그룹 소개를 시작으로 글로벌 사업 현황에 대해 설명을 듣고 치킨대학 교육시스템과 내부 시설을 투어했다.

이후 치킨캠프를 통해 BBQ의 시그니처 메뉴인 황금올리브 치킨 조리법을 배우고 직접 만들어 시식하는 시간을 보냈다.

또 이번 치킨캠프 행사에 참석한 국가중엔 BBQ의 글로벌 현황을 사전에 스터디하고 자신의 국가에서 BBQ의 사업 확대를 위한 사업계획을 제안서로 준비해 검토를 요청한 국가도 있는 등 각국의 비즈니스 확대를 위한 다양한 논의도 함께 이뤄졌다.


BBQ는 이날 치킨캠프에 이어 닭을 활용한 코스요리인 '치마카세'도 선보였다.
치킨스프와 닭가슴살 샐러드로 구성한 전채를 시작으로 '황금올리브&속안심' '김두치&치느님' '자메이카 통다리 바베큐' '파더스치킨(갈릭, 와사비)' '치킨버거' '화덕피자' 등 치킨을 포함한 다양한 메뉴를 제공했다.


윤홍근 BBQ 회장은 "이번 글로벌 치킨캠프 참여한 외교대사 관계자들이 단순 호기심이 아닌 직접 경험하고 맛을 보면서 K치킨을 통해 한식을 알리고 자국에서 외교사절단 역할을 할 수 있다"며 "이번 행사를 계기로 참여한 국가들과 소통을 강화해 아직 진출하지 못한 국가에서도 BBQ 치킨을 경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di@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