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증평군 "자전거도로 33개 노선 51.5㎞ 일제점검"

충북 증평군 어린이 자전거공원.(증평군)/뉴스1
충북 증평군 어린이 자전거공원.(증평군)/뉴스1


(증평=뉴스1) 엄기찬 기자 = 충북 증평군은 오는 20일까지 지역에 조성한 자전거도로 33개 노선(51.5㎞)을 대상으로 일제점검을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증평군은 노면 포장과 차선 도색 상태, 배수시설과 구조물 파손 여부, 안전시설과 편의시설 청결 상태 등을 점검할 예정이다.


점검을 벌여 가벼운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조치하고, 후속 조치가 필요한 사항은 추가 계획을 수립해 순차적으로 정비할 계획이다.

증평군 관계자는 "정기적인 점검과 정비로 자전거 동호인들과 군민들이 안전하게 라이딩을 즐길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증평군은 2010년 행정안전부의 '전국 10대 자전거 거점도시'에 선정되면서 어린이 자전거 공원 자전거 교육 운영, 자전거 대행진 개최 등의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