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김연아, 쇄골 드러낸 우아한 오프숄더 드레스 자태…섹시미까지 [N샷]

사진=김연아 인스타그램
사진=김연아 인스타그램


사진=김연아 인스타그램
사진=김연아 인스타그램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가 우아한 드레스 자태를 뽐냈다.

지난 18일 오후 김연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근황을 담은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 김연아는 검정 오프숄더(맨어깨) 드레스를 입고 쇄골과 어깨를 드러낸 채 소파에 앉아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연아는 화려한 액세서리와 함께 우아한 분위기를 발산하고 있다.

이어 김연아는 턱을 손에 괴고 골똘하게 생각에 빠진 모습을 연출하면서 기품있는 미모를 발산하고 있어 눈길을 사로잡았다.


한편 김연아는 크로스오버(넘나들기) 그룹 포레스텔라의 멤버 고우림과 지난해 10월 결혼했다. 두 사람은 지난 2018년 올댓스케이트 아이스쇼 축하 무대를 계기로 처음 만났으며, 3년여의 교제 끝에 결혼하게 됐다. 고우림은 김연아보다 5세 연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