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연예일반

YG 플러스, 3분기 영업이익 52억…전년동기 대비 113.5%↑

뉴시스

입력 2023.11.13 11:48

수정 2023.11.13 11:48

매출 597억원…전년동기 대비 63.5%↑
[서울=뉴시스] YG 플러스 로고. (사진 = YG 플러스 제공) 2023.11.1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YG 플러스 로고. (사진 = YG 플러스 제공) 2023.11.1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엔터테인먼트 인프라·지식재산권(IP) 사업 기업 와이지 플러스(YG PLUS)가 올해 3분기 연결기준 매출 597억원과 영업이익 52억원의 경영실적을 달성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실적 발표에 따르면, YG 플러스의 전년동기 대비 매출액은 63.5%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113.5% 늘었다. 1분기부터 3분기까지 합산한 연결기준 누계 매출액은 1737억원, 영업이익은 228억원으로 영업이익률은 13.1%다.

이는 전년동기 대비 매출액은 80.9%, 영업이익은 149.5%가 늘어난 수치다. 3분기 누계 실적만으로 지난해 전체 매출액의 123.8% 및 영업이익의 220.1%를 기록했다.

YG 플러스가 유통하는 하이브 레이블즈와 소속 아티스트의 견고한 음반 판매 실적이 큰 역할을 했다.
여기에 YG 소속 아티스트 IP의 라이선스 매출 증대, 자회사 포레스트팩토리의 성장, 외부 인기 IP 연계 사업 신규 진출 등도 호실적에 기여했다.

분기 최대 매출 기록을 경신한 것과 달리 영업이익이 전분기 대비 낮아진 이유에 대해 YG플러스는 "미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신사업 투자 및 컨설팅 비용 집행"을 사유로 꼽았다.


한편, YG 플러스는 올해 상반기 앨범 시장 유통 점유율 41.5%(써클차트 기준)를 기록해 업계 1위에 자리매김했다. YG 및 하이브 소속 아티스트의 활발한 활동이 하반기에도 이어지고 있다.
YG의 신인 베이비몬스터는 오는 27일 데뷔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