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베이비몬스터 아사, 시크한 매력…"YG 힙합 계보 이을 래퍼"

[서울=뉴시스] 베이비몬스터 아사.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2023.11.1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베이비몬스터 아사.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2023.11.1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전재경 기자 = 걸그룹 '베이비몬스터' 멤버 아사가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15일 공식 블로그에 아사의 개인 티저를 공개했다. 아사는 레드와 블랙이 선명히 대비되는 의상에 헤드셋을 매치해 시크한 매력을 뽐냈다.

일본 출신인 아사는 17세 나이에도 YG의 힙합 계보를 이을 독보적인 여성 래퍼로 꼽히고 있다.
속도감 있는 래핑, 감각적인 음색, 센스 있는 퍼포먼스를 갖춘 데다 작사·작곡 능력도 탁월하다는 평가다.

베이비몬스터는 YG가 블랙핑크 이후 약 7년 만에 발표하는 신인 걸그룹으로, 한국 3명(아현·하람·로라), 태국 2명(파리타· 치키타), 일본 2명(루카·아사) 등 다국적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오는 27일 데뷔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364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