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박하선 "'마님', '동이'·'하이킥' 매력 다 담긴 작품이라 끌려"

KBS
KBS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박하선이 '마님은 왜 마당쇠에게 고기를 주었나'에서 다채로운 매력을 느꼈다고 했다.

17일 오후 온라인으로 진행된 KBS 2TV 드라마 스페셜 2023 '마님은 왜 마당쇠에게 고기를 주었나'(극본 위재화/연출 함영걸/이하 '마님')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함영걸 PD는 박하선을 캐스팅한 이유에 대해 밝혔다.

함 PD는 "내가 생각한 마님은 사랑스러워 보이면서도 고급스럽고, 사랑스럽지만 진중한, 코미디와 로맨스를 다 할 수 있는 스펙트럼이 넓은 배우여야 했다"라며 "답은 박하선이었다"라고 말했다.

박하선은 "단막극을 여러 번 해봤는데 6~7일 안에 모든 걸 찍어야 하니까 할 때마다 힘들었다, 그래서 들어왔을 때 '고생하겠구나' 싶고 그땐 바빠서 '어떡하지' 했다"라며 "제목이 재밌어서 '제목부터 끌리면 안되는데 하면서 대본을 봤는데 본 뒤에는 안 할 수가 없더라, 다른 사람이 하는 걸 보면 안 되겠더라"라고 했다.


이어 "내가 '동이' 인현왕후보다 나은 캐릭터를 찾다 보니 13년 동안 사극을 안 했는데, 이 작품은 '동이'와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의 매력이 합쳐진 것 같아 끌렸다"라며 "캐릭터를 보면서 기존 마님 이미지를 뒤집는 게 재밌지 않을까 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드라마 스페셜 2023 '마님은 왜 마당쇠에게 고기를 주었나'는 조선 어느 고을의 한 선비 이정열(김주헌 분)이 자신의 아내 최설애(박하선 분)와 마당쇠 덕쇠(한상길 분)의 밀회를 맞닥뜨리며 시작되는 코믹 로맨스다. 18일 오후 11시25분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