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엠로, 내년 해외 진출...삼성SDS와 시너지 기대”

관련종목▶

김태현 IBK투자증권 연구원
엠로 로고
엠로 로고

[파이낸셜뉴스] 국내 1위 인공지능(AI) 기반 공급망관리 소프트웨어 기업 엠로가 내년 해외 진출을 본격화함에 따라 10% 이상의 외형 성장이 가능할 거라는 전망이 나왔다.

김태현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21일 리포트를 통해 “러우전쟁 장기화 및 중동지역 분쟁에 따른 글로벌 공급망 리스크 확대로 공급망관리 소프트웨어 도입 수요가 증가하며 올해 3·4분기 엠로의 누적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4.1% 증가한 458억 원을 기록했다”며 “다만 내년 해외 시장 진출 준비 및 글로벌 통합 공급망관리(SCM) SaaS 플랫폼 개발 관련 투자를 확대하며 수익성은 하락했다”고 분석했다.

또한, 현재 삼성SDS, 미국 공급망계획(SCP) 플랫폼 기업 오나인솔루션즈(o9 Solutions)와 협업해 내년 상반기 출시 예정인 글로벌 통합 SCM 플랫폼 개발 및 프리마케팅(pre-marketing)에 주력하고 있으며, 내년 본격적으로 해외 시장에 진출하고 기술기반(라이선스, 기술료, 클라우드) 사업을 확대함에 따라 영업 마진율도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fair@fnnews.com 한영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