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팔도, 킹뚜껑의 진화..한정판 ‘킹뚜껑 마라맛’ 출시

[파이낸셜뉴스]
팔도, 킹뚜껑의 진화..한정판 ‘킹뚜껑 마라맛’ 출시

종합식품기업 팔도는 브랜드 최초로 '팔도 킹뚜껑 마라맛'을 70만개 한정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팔도는 '매운맛 챌린지' 등 다양한 매운맛을 찾는 소비자 수요를 반영해 국내 컵라면 중 가장 매운 ‘킹뚜껑’에 마라를 적용했다. 기존 킹뚜껑의 스코빌 지수는 1만2000SHU다.

킹뚜껑 마라맛의 핵심은 별첨한 마라맛 스프(5g)이다.
‘베트남 하늘초’와 ‘청양고추’의 강렬한 매운맛에 얼얼한 마라를 넣어 중독성 강한 매운맛을 구현했다. 취향에 맞게 함량을 조절할 수 있으며, 별첨을 빼면 오리지널 킹뚜껑 맛을 즐길 수 있다.

유병권 팔도 마케팅1팀장은 “‘킹뚜껑 마라맛’은 다양한 맛을 찾는 시장 트렌드를 반영한 제품이다”며 “앞으로도 색다른 시도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전달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hwlee@fnnews.com 이환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