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컴퓨팅

AMD, 차세대 라이젠 노트북 프로세서 '라이젠 AI 300' 발표

구자윤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4.06.03 18:05

수정 2024.06.03 18:05

AMD, 차세대 라이젠 노트북 프로세서 '라이젠 AI 300' 발표

AMD가 젠5 아키텍처 기반 노트북용 프로세서 '라이젠 AI 300' 시리즈를 공개했다.

AMD는 3일(이하 현지시간) 대만 타이베이 시 소재 난강전람관에서 리사 수 최고경영자(CEO)가 기조연설을 하면서 노트북용 라이젠 AI 300 시리즈 프로세서(개발명 '스트릭스 포인트')를 공개했다. 이는 최상위 칩인 라이젠 9의 이름을 새로 바꾼 것이다. 이번에 공개한 2종은 라이젠 AI 9 HX 370, 라이젠 AI 9 365다.

AMD 라이젠 AI 300 시리즈 프로세서는 코파일럿+를 지원해 차세대 AI 노트북에서 차별화된 AI 경험의 제공한다. 새로운 AMD XDNA 2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구축된 신경망처리장치(NPU)는 2세대 AMD 라이젠 AI 대비 3배 가량 향상된 AI 엔진 성능으로 코파일럿+ AI PC 요구 사항을 능가하는 50TOPS(초당 1조번 연산)의 AI 처리 능력을 갖췄다.
퀄컴 스냅드래곤X(45TOPS), 애플 M4(38TOPS)보다 높은 수치다. 새로운 젠5 아키텍처로 구동되는 이 프로세서는 최대 12코어 24스레드, 이전 세대인 젠 4 프로세서 대비 50% 더 많은 온칩 L3 캐시 메모리를 탑재했다.

라이젠 AI 300 시리즈는 오는 7월부터 에이수스 비보북 S 15, HP 옴니북 등 코파일럿+ PC에 적용될 예정이다. 아울러 MSI 스틸스 A16 △서밋 A16 △프리스티지 A16 △크리에이터 A16 △에이수스 젠북 S 16 △비보북 S 14·16 △프로아트 P16·X13 △로그 제피러스 G16·터프 A14·16 △레노버 씽크북 △씽크패드 △요가 등에 탑재될 계획이다.


AMD, 차세대 라이젠 노트북 프로세서 '라이젠 AI 300' 발표

또한 AMD는 데스크톱용 차세대 AMD 라이젠 9000 시리즈 프로세서도 공개했다. '젠 5' 아키텍처 기반의 AMD 라이젠 9000 시리즈 데스크톱 프로세서는 라이젠 9 기준 젠 4 기반 라이젠 프로세서 대비 16% 향상된 IPC 성능을 제공한다.


AMD 컴퓨팅 및 그래픽 그룹 총괄인 잭 후인 수석 부사장은, “게이머와 크리에이터를 위한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데스크탑 프로세서인 라이젠 9000 시리즈, 아울러 울트라씬 및 프리미엄 코파일럿+ PC에 최고의 AI 및 컴퓨팅 성능을 제공하는 3세대 AMD 라이젠 AI 프로세서를 소개하게 돼 대단히 기쁘다”며 "AMD 라이젠 AI 300 시리즈 프로세서는 가장 빠른 APU 성능, 50 TOPS의 AI 연산 성능을 갖춘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NPU를 탑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solidkjy@fnnews.com 구자윤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