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스포츠일반

15번째 챔스 우승 R마드리드, 이제는 음바페까지 품었다…'지구방위대' 탄생

전상일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4.06.04 06:00

수정 2024.06.04 10:50

비니시우스, 벨링엄에 이제는 음바페까지
챔스 15번째 우승 레알, 지구 방위대 됐다
킬리안 음바페가 레알 마드리드로 향한다. 사진=연합뉴스
킬리안 음바페가 레알 마드리드로 향한다. 사진=연합뉴스

도대체 몇 번을 우승하려고 그러나. 레알 마드리드가 지구방위대가 되기로 작정했다.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축구 팀이 탄생했다. 챔피언스리그에서 15번째 정상을 차지한 레알 마드리드가 이제는 킬리안 음바페(25)를 품에 안았다. 음바페가 결국 레알 마드리드(스페인) 유니폼을 입는다.


레알 마드리드는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음바페는 5시즌 동안 레알 유니폼을 입을 것"이라며 계약을 공식 발표했다.

음바페는 레알 마드리드로부터 매 시즌 1500만 유로를 수령하며 계약금으로 1억5천만 유로를 받는다. 사진=뉴스1
음바페는 레알 마드리드로부터 매 시즌 1500만 유로를 수령하며 계약금으로 1억5천만 유로를 받는다. 사진=뉴스1

음바페는 레알 마드리드로부터 매 시즌 1500만 유로(약 224억원)를 받고 계약금으로만 1억5천만 유로(약 2242억원)를 챙긴다.

즉, 이번 계약으로 음바페가 벌어들이는 돈은 2억2천500만 유로(약 3천362억원)에 달한다. 음바페는 여기에 더해 레알 마드리드가 그의 초상권을 활용해 얻는 수입의 일정 부분도 가져간다.

PSG는 계약기간 종료 뒤에 음바페의 레알 마드리드 이적이 이뤄지기 때문에 이적료를 한 푼도 받지 못하게 됐다. 음바페와 PSG의 계약기간은 이달 30일까지다. 스페인 라리가 이적 기간이 시작되는 7월 1일 음바페의 레알 마드리드 이적이 이뤄진다.

레알 마드리드는 조만간 음바페의 입단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사진=연합뉴스
레알 마드리드는 조만간 음바페의 입단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사진=연합뉴스

그에 앞서 다음 주 레알 마드리드가 홈구장인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음바페 입단식을 진행할 수도 있다고 BBC는 전했다.

음바페는 PSG와 프랑스 대표팀을 상징하는 스타다. 임대로 뛴 2017-2018시즌부터 7시즌 동안 PSG의 주포 역할을 하며 308경기 256골을 기록했다. 프랑스 대표팀에서는 2018년 러시아 월드컵 우승에 앞장섰다.

카타르 월드컵 당시에도 결승전에서만 3골을 기록하며 아르헨티나와 치열한 연장접전을 펼친 바 있다.

음바페 영입으로 레알 마드리드가 말 그대로 '지구 방위대'의 위용을 갖추게 됐다. 사진=연합뉴스
음바페 영입으로 레알 마드리드가 말 그대로 '지구 방위대'의 위용을 갖추게 됐다. 사진=연합뉴스

레알 마드리드는 이미 이번시즌 비니시우스 주니오프, 주드 벨링엄 등 슈터스타들을 앞세워 리그와 챔피언스리그를 제패했다.


그런데 여기에 세계 최고의 골잡이 킬리안 음바페가 합류하면서 말 그대로 지구방위대의 위용을 갖추게 됐다.

jsi@fnnews.com 전상일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