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골프일반

김시우, PGA 메모리얼 토너먼트 2R 공동 11위 … 안병훈 20위, 임성재 43위

전상일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4.06.08 16:19

수정 2024.06.08 16:19

김시우 / 사진 = 연합뉴스
김시우 / 사진 = 연합뉴스


[파이낸셜뉴스] 김시우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메모리얼 토너먼트(총상금 2천만 달러) 2라운드에서 공동 11위에 올랐다. 김시우는 8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더블린의 뮤어필드 빌리 골프클럽(파72·7천569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4개, 보기 2개를 묶어 2언더파 70타를 쳤다.

중간 합계 2언더파 142타를 기록한 김시우는 전날보다 15계단 상승한 공동 11위에 안착했다. 단독 선두 스코티 셰플러(9언더파 135타·미국)와 7타 차다.

통산 4승의 김시우는 올 시즌 15개 대회에서 14차례 컷 통과했고 톱 10 성적은 3월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공동 6위가 유일하다. 지난달 메이저 대회 PGA 챔피언십에서 컷 탈락한 뒤 찰스 슈와브 챌린지 공동 56위에 그친 부진을 씻어내겠다는 각오다.


[더블린=AP/뉴시스] 김시우가 6일(현지시각) 미 오하이오주 더블린의 뮤어필드 빌리지 GC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메모리얼 토너먼트 첫날 2번 홀에서 티샷하고 있다. 김시우는 이븐파(72타) 공동 26위로 첫날을 마쳤다. 2024.06.07. /사진=뉴시스
[더블린=AP/뉴시스] 김시우가 6일(현지시각) 미 오하이오주 더블린의 뮤어필드 빌리지 GC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메모리얼 토너먼트 첫날 2번 홀에서 티샷하고 있다. 김시우는 이븐파(72타) 공동 26위로 첫날을 마쳤다. 2024.06.07. /사진=뉴시스

김시우는 4번 홀(파3)에서 티샷이 그린 옆 벙커에 빠져 보기를 적어냈으나 5번 홀(파5) 버디로 만회했다. 11번 홀(파5)과 13번 폴(파4)에서 버디, 보기를 적어낸 김시우는 14번 홀(파4), 18번 홀(파4)에서 연달아 타수를 줄였다.

안병훈 / 사진 = 연합뉴스
안병훈 / 사진 = 연합뉴스


안병훈은 버디 4개, 보기 5개로 한 타를 잃고 공동 20위(이븐파 144타)에 자리했다. 전날 공동 12위에 올랐던 김주형은 버디 4개에 보기 3개, 더블보기 2개를 쏟아내고 공동 29위(1오버파 145타)로 내려갔다. 임성재는 공동 43위(3오버파 147타)로 컷을 간신히 통과했다.
컷 통과 기준은 4오버파다.

셰플러는 이날 이글 1개, 버디 4개, 보기 2개를 묶어 4언더파를 치고 단독 선두에 올랐다.
공동 2위 애덤 해드윈(캐나다), 빅토르 호블란(노르웨이)과 3타 차다.

jsi@fnnews.com 전상일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