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학·과학 병원

세종병원·IHC코리아 MOU.."韓 미래 시니어산업 첫걸음"

강규민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4.06.11 15:15

수정 2024.06.11 15:15

IHC코리아, 국내 최고 시니어 하우징 개발에 박차
세종병원, 고령화 사회 신사업 파트너로 함께 할 것
지난 10일 인천세종병원 비전홀에서 열린 협약식에서 세종병원과 IHC코리아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세종병원 제공
지난 10일 인천세종병원 비전홀에서 열린 협약식에서 세종병원과 IHC코리아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세종병원 제공


[파이낸셜뉴스] 혜원의료재단 세종병원이 글로벌 시니어 주거 개발 기업과 함께 노년층 건강증진 및 주거 생활 환경 개선 등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세종병원은 인스파이어드 헬스케어 캐피탈 코리아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10일 인천세종병원 비전1홀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세종병원 박진식 이사장, 서정욱 임상연구소장, 장현근 대외협력본부장, 최영근 대외협력실장과 IHC코리아 권호윤 대표, 서현석 상무 등이 참석했다.

협약은 노년층 건강증진과 주거 생활 환경 개선을 위한 인프라 구축 사업을 추진하고, 시니어 하우징 개발사업에서 공공복리 증진 등에 협력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미국 시니어 리빙 전문 기업 IHC가 한국에 진출하면서 개발하는 최고급 시니어 하우징 상품에 세종병원의 의료분야와 특히 노년층 건강관리 서비스 및 공공복리 노하우를 접목하겠다는 것이다.

세종병원은 국내 유일 심장전문병원 부천세종병원과 인천세종병원을 보유하고 있으며, 경기도 최초 치매안심병원으로 지정되고 공공의료 유공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된 부천시립노인전문병원을 위탁운영하고 있다.

지난 2015년 창립한 IHC는 시니어 하우징 및 헬스케어 펀드 운용을 메인으로 하는 시니어 리빙 기업이다. 자산 규모는 약 2조원으로, 시니어 산업이 발달한 미국에서도 단기간 내 빠르게 성장 중인 기업으로 손꼽힌다. 다년간 시니어 산업에 특화된 인적 자원과 풍부한 자금력을 바탕으로 모든 시니어 하우징 상품 과정을 직영화했으며, 이를 바탕으로 미국 내 총 40개 지역에서 시니어 하우징 시설을 운영하고 있다.

협약은 세부적으로 △시니어 하우징 상품구성 컨설팅 및 상품 개발 협력 △의료분야 서비스 구성 및 운영 컨설팅 △고객 유치 및 확대를 위한 마케팅 협력 ㅍ시니어 케어 서비스 인력 및 플랫폼 활용 협력 △지속적·안정적 서비스 운영을 위한 협력 등 내용을 담고 있다.

IHC코리아 권호윤 대표는 “현재 한국에서는 시장을 선도하는 시니어 리빙 운영사가 없다. IHC는 미국의 선전 시니어 리빙 운영 프로그램을 한국에 적극 도입해 현지화할 예정으로, 단순 요양 시설이 아닌 활동적인 시니어에 최적화된 시니어 리빙을 선보일 것”이라며 “세종병원과 협업하며 단계대로 준비해 시니어 사업을 단순 요양사업이 아닌 현시대에 맞는 트렌드 사업으로 반영하고 싶다”고 말했다.


혜원의료재단 세종병원 박진식 이사장은 “세계적으로 고령사회 대비는 큰 화두”라며 “어떻게 편하게 노후를 맞이할 것인지는 모두의 관심사인데, 이런 고령화 사회에 같이 얘기하고 고민할 수 있는 소중한 신사업 파트너와 상호협력 관계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camila@fnnews.com 강규민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