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TV·방송

이상민 "母 호적에 안올라 있어…친동생 있었다" 출생 비밀 알고 충격

뉴스1

입력 2024.06.14 14:08

수정 2024.06.14 14:08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서울=뉴스1) 안은재 기자 = 가수 겸 방송인 이상민이 자신도 알지 못했던 친동생의 존재를 알게 된다.

16일 방송하는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상민이 처음으로 친척들을 만나, 그동안 알지 못했던 사연들을 허심탄회하게 이야기한다.

이상민은 그동안 친척들과 왕래 없이 명절 때마다 쓸쓸하게 외로운 명절을 보냈다고 고백한 바 있다. 그러던 이상민이 돌아가신 어머니의 장례식장에서 외가 친척들을 드디어 만나게 된 것.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상민은 처음으로 외가 친척들 모임에 참석하기 위해 광주광역시를 찾았다. 친척들 역시 이상민을 따뜻하게 맞아주며, 상민이 좋아하는 반찬으로만 가득한 한 상을 준비했다. 이에 이상민은 "이런 가족 모임은 처음이다", "가족 밥상은 처음 먹어본다"라며 눈시울을 붉혀 지켜보던 모두의 마음을 찡하게 했다.


이어 이상민은 친자임에도 불구하고 어머니의 호적에 올려져 있지 않아 고생했던 사연을 고백했다. 장례 절차는 직계가족만이 진행할 수 있는데, 상민 어머니의 호적에 올라와 있지 않던 이상민은 외삼촌의 도움을 받고서야 무사히 어머니의 장례를 치를 수 있었다. 이에 친척들은 이상민이 어머니의 호적에 오를 수 없었던 숨겨진 이유를 조심스레 털어놓았다. 처음으로 알게 된 부모님의 사연에 이상민은 충격으로 입을 다물지 못했고, 스튜디오의 모(母)벤저스 역시 "정말 고생 많았네"라며 눈물을 훔쳤다.


예상치 못했던 상민의 출생에 대한 비밀이 공개되어, 또 한 번 충격에 휩싸였다. 상민에게 본인도 존재를 알지 못했던 친동생이 있었던 것. 처음 알게 된 동생의 존재에 이상민은 "저에게 동생이 있었다고요?"라며 큰 충격에 빠졌다.


한편 '미운 우리 새끼'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한다.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