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모바일

"폴더블로 AI 경험 극대화"…갤Z6, 파리서 베일 벗어 [갤럭시 언팩]

김준혁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4.07.10 22:00

수정 2024.07.10 22:00

프랑스 파리 갤럭시 언팩
갤럭시AI 기반 폴더블 '갤럭시Z6'
구글과 AI 협력 강화…'제미나이' 기본 탑재
건강관리 중심 갤럭시링·갤럭시워치7도 공개
갤럭시AI, 신규 웨어러블에도 적용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사장)이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카루젤 뒤 루브르(Carrousel du Louvre)'에서 열린 '갤럭시 언팩 2024' 에서 혁신적인 폴더블 폼팩터와 갤럭시 AI를 결합한 '갤럭시 Z 폴드6'와 '갤럭시 Z 플립6'를 공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사장)이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카루젤 뒤 루브르(Carrousel du Louvre)'에서 열린 '갤럭시 언팩 2024' 에서 혁신적인 폴더블 폼팩터와 갤럭시 AI를 결합한 '갤럭시 Z 폴드6'와 '갤럭시 Z 플립6'를 공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파리(프랑스)=김준혁 기자】 "한층 더 발전한 갤럭시 인공지능(AI)과 최적화된 폴더블 폼팩터는 사용자에게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할 것이다."
노태문 삼성전자 모바일경험(MX)사업부장(사장)은 1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갤럭시 언팩 2024'에서 갤럭시Z폴드6·플립6(갤럭시Z6), 갤럭시링, 갤럭시워치7 및 울트라, 갤럭시 버즈3·버즈3프로를 공개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특히 이번에 새로 공개한 웨어러블 라인업에도 갤럭시AI 기능이 연동될 수 있도록 했다.

삼성전자는 신규 폴더블폰과 웨어러블 라인업을 선보였다.
삼성전자가 보유한 다양한 폼팩터(기기형태) 라인업을 넘나드는 갤럭시AI 생태계를 꾸리겠다는 포부도 함께 밝혔다. 국내 기준 모든 신규 제품에 대한 사전판매는 오는 12일 시작되고, 공식 출시일은 이달 24일이다.▶관련기사 4면
우선 삼성전자는 폴더블폰에 최적화된 갤럭시AI 기능을 구현하는 데 주안점을 뒀다. 화면을 접을 수 있는 동시에 외부화면을 가지고 있는 폴더블폰의 특성을 살린 AI 기능을 강조한 것이 특징이다. 대화면 통역(폴드), 외부화면을 활용한 AI 통·번역(폴드·플립), 배경화면 생성 및 개인화(플립) 등이 여기에 포함된다.

구글과의 AI 협력도 강화했다. 기존 '서클 투 서치' 등 구글 연계 AI 기능에 구글의 최신 AI 엔진인 '제미나이'가 기본으로 탑재했다. 배터리 용량, 카메라 화질, 램(RAM) 용량 등 기본 사양을 강화한 점도 주목할 부분이다.

아울러 삼성전자의 첫 스마트반지 라인업인 갤럭시링과 차세대 스마트워치인 갤럭시워치7 시리즈는 건강기능관리 기능에 초점을 뒀다. AI가 이용자의 일상·수면·운동습관 등을 추적해 개개인에 맞는 건강정보를 제공한다.

노 사장은 "사용자는 갤럭시링, 갤럭시워치7, 갤럭시워치 울트라를 통해 한 차원 높은 의미 있는 인사이트를 제공받고 완전히 새로워진 건강관리를 경험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갤럭시 버즈3·버즈3 프로에도 통번역 연동 앱을 지원한다.
소음제어최적화(ANC) 기능도 이용자의 주변 환경 등을 고려해 음량을 스스로 줄이거나 키울 수 있는 자체 AI 기능도 담았다.

jhyuk@fnnews.com 김준혁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