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현대카드 M포인트 50% 스페셜 이벤트

현대카드는 9월 한 달 동안 쇼핑과 문화, 외식 영역에서 파격적인 M포인트 사용 혜택을 제공하는 '9월 50% M포인트 스페셜'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7일 밝혔다.

M포인트는 현대카드M 계열 카드 사용 시 사용액의 0.5~4.0%가 적립되는 포인트로, 쇼핑·외식·주유·자동차 구매 등 전국 3만5000곳 이상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50% M포인트 스페셜' 이벤트는 평소 고객들이 즐겨 사용하는 분야의 대표 업체를 선정해 M포인트 결제 혜택을 제공하는 행사다.

먼저 티몬과 옥션모바일에서 쇼핑 금액의 50% M포인트로 결제할 수 있다.

티몬(9/7~8), 옥션모바일(9/30)이 순차적으로 참가하며, 해당 기간 동안 현대카드 고객은 결제 금액의 절반까지 M포인트 사용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선물용으로 인기가 높은 '정관장'도 다음 달 18일부터 추석 당일인 27일까지 정관장 구매 고객에게 결제 금액의 절반을 M포인트로 결제하는 혜택을 준다.

이외 국내 주요 극장인 CGV와 롯데시네마에서는 영화 티켓 구매 시 장당 최대 5000 M포인트까지 사용이 가능하며, 에버랜드에서는 자유이용권(대인) 결제 금액의 절반을 M포인트로 결제할 수 있다.

요일 별로는 피자헛(월)을 비롯해, 빕스(화), 불고기브라더스(수), 아웃백(목), TGIF(금) 등 10개 외식업체에서 결제금액의 절반까지 M포인트를 활용할 수 있다.

jiany@fnnews.com 연지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