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코리아세일페스타 매출 백화점 15.7%, 대형마트 10.4% 증가

코리아세일페스타가 진행된 5일 동안 유통업체의 매출이 10%이상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5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코리아세일페스타가 시작된 9월29일부터 지난 3일까지 매출실적을 집계한 결과 전년도 대비 백화점은 15.7%, 대형마트는 10.4% 각각 증가했다.

롯데, 현대, 신세계, 갤러리아, AK 등 백화점 5곳은 지난해 매출 6349억원에서 올해 7344억원으로 올랐으며 이마트, 롯데마트, 홈플러스, 하나로마트 등 대형마트 4곳 매출은 전년 4450억이었지만 올해는 5075억원으로 상승했다.

면세점의 경우 지난해 롯데월드점이 제외되고 HDC, 신라, SM, 두타 등 3개 면세점이 신규 포함되면서 업체수 변동으로 정확한 비교가 어렵지만 2015년 1379억원(6곳)에서 206년 1685억원(9곳)으로 전체 매출이 증가했다.




jjw@fnnews.com 정지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