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

삼성물산 개포2재건축 현장 더위 식히는 '쿨 라운지' 설치

관련종목▶

1일 삼성물산 건설부문이 시공하는 개포2재건축(래미안 블레스티지) 현장 근로자들이 휴게공간인 '쿨 라운지'에서 수박을 먹고 있다.
1일 삼성물산 건설부문이 시공하는 개포2재건축(래미안 블레스티지) 현장 근로자들이 휴게공간인 '쿨 라운지'에서 수박을 먹고 있다.

삼성물산은 건설부문이 시공하는 개포2재건축(래미안 블레스티지) 현장은 호텔 라운지에서 아이디어를 얻은 근로자 휴게공간인 쿨 라운지를 설치했다고 1일 밝혔다. 쿨 라운지는 근로자들이 한여름 폭염 속에 편안하게 쉴 수 있는 시설을 갖춘 것이다.

쿨라운지에서는 소파와 수면을 취할 수 있는 접이식 의자를 배치했다. 다양한 간식거리과 바둑, 장기도 즐길 수 있다.

라운지 내부 벽면에는 근로자들의 가족사진을 걸어 따뜻하고 편안한 느낌을 준다. 또 신규채용자 교육 등을 실시하기도 한다.

쿨 라운지를 이용 중인 근로자들은 "건설현장에 이런 공간이 있다는 게 놀랍다"며 "한여름에 시원한 공간에서 다과를 즐기며 휴식을 취하니 좋다"고 소감을 밝혔다.

개포2재건축 현장은 지난해부터 무더위에 고생하는 근로자들을 위해 시원한 음료수를 제공하는 '더위 보이'를 투입한 바 있다. 올해는 더위를 피하는 휴식공간인 쿨 라운지를 설치하는 등 다양한 안전관리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lkbms@fnnews.com 임광복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