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제주항공, 호주 제트스타와 인천~골드코스트 공동운항 예매 시작

진행중 일본 불매운동에 동참 중인가요?

(~01/26 종료)

fnSURVEY

관련종목▶

"장거리 노선 서비스 시도...사업영역 확대"


제주항공, 호주 제트스타와 인천~골드코스트 공동운항 예매 시작
골드코스트/사진=제주항공
[파이낸셜뉴스] 제주항공이 호주 제트스타 에어웨이즈와 공동운항(코드쉐어)로 내달 8일부터 인천~호주 골드코스트 노선에 주3회 일정으로 신규취항한다.

공동운항은 한 항공사가 실제 항공기를 운항하는 파트너 항공사의 좌석 일부에 대해 자신들의 편명을 부여해 직접 마케팅, 판매하며 노선과 운항횟수 확대 효과를 거두는 제휴 방식이다. 협정에 따라 제주항공은 7C7002이라는 자사 편명을 사용하지만 이 노선에 실제 운항은 제트스타가 담당한다.

이번 공동운항을 통해 제주항공은 중단거리 노선 전략을 펼치는 고유의 사업모델을 유지하며, 장거리 노선 서비스란 '새로운 시도'를 하며 사업영역을 확대하는 의미가 있다. 앞서 제주항공과 제트스타는 지난 5월3일 서울에서 공동운항에 대한 운수협정을 맺은 바 있다.

인천~골드코스트 노선은 주3회(수·금·일요일) 일정으로 오후 22시15분(이하 현지시각) 인천을 출발해 골드코스트에 오전 8시30분에 도착하고, 골드코스트에서는 오전 11시35분에 출발해 인천에 오후 8시15분에 도착한다.
이 노선에는 제트스타의 335석 규모의 보잉 787-8 드림라이너 항공기가 투입된다.

제주항공은 노선 신규취항을 기념해 내달 8일부터 내년 3월27일까지 편도항공권을 29만800원부터 판매한다. 아울러 골드코스트 항공권 구매 후 공유하기 이벤트를 참여하면 선착순 100명에게 인천공항 JJ라운지 이용권을 증정한다.

fact0514@fnnews.com 김용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