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저·문화 >

파라다이스시티, 7월 16일 씨메르·원더박스 재개장

파라다이스시티 씨메르 /사진=파라다이스시티
파라다이스시티 씨메르 /사진=파라다이스시티

[파이낸셜뉴스] 파라다이스시티가 오는 7월 16일 고품격 힐링 스파 ‘씨메르’와 실내형 패밀리 테마파크 ‘원더박스’를 새 단장하고 고객을 맞이한다.

파라다이스시티 관계자는 “다가오는 여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안심하고 펀캉스를 즐기실 수 있도록 안전과 방역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코로나19 백신 접종 확대로 여행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씨메르’와 ‘원더박스’ 재개장은 국내 여행 수요를 본격 공략하는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파라다이스시티는 재개장을 기념해 시설을 미리 체험할 수 있는 고객 초청 이벤트를 실시한다. 오는 22일, 24일 오픈되는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7월 10일 사전 무료 체험 기회가 선착순으로 주어진다.

이번 초청 이벤트는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규정에 맞춰 동시 수용인원의 50%로 입장을 제한하고, 고객 간 접촉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방역 대책을 한층 강화할 계획이다.

‘씨메르’는 탈의실 락커, 샤워장, 파우더룸, 휴게시설 등 간격을 띄워 배정하고, 안전한 물놀이를 위해 아쿠아 마스크를 제공한다. ‘원더박스’는 어트랙션 이용 인원을 50%로 축소해 운영하고 1회 운행 후 바로 소독을 진행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다.


트렌디하고 감각적인 힐링을 경험할 수 있는 '씨메르'는 이국적인 아쿠아 스파존과 한국 고유의 찜질방 문화를 접목한 공간으로 2030 세대에게 SNS 인생샷 명소로 인기를 끌었다.

‘밤의 유원지’ 콘셉트의 '원더박스'는 다이나믹한 어트랙션과 환상적인 분위기를 갖춰 이색적인 가족 나들이 장소로 자리 잡았다. 오는 28일부터 얼리버드 상품을 판매하고, 7월 19일부터 주중 객실 패키지 이용객 대상 씨메르와 원더박스 무료 이용 혜택이 제공될 계획이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