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단속 비웃듯 배짱영업... 운영시간 위반 서면 노래주점 또 적발

지난 13일 적발 당시 모습
지난 13일 적발 당시 모습

【파이낸셜뉴스 부산】 불법영업으로 여러 차례 적발된 부산 서면의 노래주점이 또다시 단속에 걸렸다. (본지 1월 14일 보도)
21일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경찰은 전날 밤 11시 24분께 부산진구 소재 A노래주점이 불법영업을 하고 있다는 112신고를 접수했다.

경찰은 소방당국과 공조를 통해 사전에 옥상과 도주로 등에 인력을 배치하고 현장을 급습했다.

이날 새벽 1시 15분, 경찰이 철문을 열고 업소 내에 들어서자 룸 2개소에 손님 13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수칙을 위반한 채 술을 마시고 있었다.

경찰은 종업원 A(20대) 씨 등 14명을 감염병예방법 위반으로 단속했다.

한편, 해당 업소는 이전까지 89건에 이르는 불법영업 112신고가 잇따를 만큼 상습적으로 방역수칙을 어겼다.

demiana@fnnews.com 정용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