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소비자원 “간편결제 종합만족도, 삼성페이가 1위”

한국소비자원 제공.
한국소비자원 제공.
[파이낸셜뉴스] 간편결제 서비스 종합만족도 조사 결과 삼성페이가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3일 한국소비자원은 간편결제 서비스 상위 5개 사업자(삼성페이·네이버페이·카카오페이·토스페이·페이코 등)에 대한 소비자 만족도 및 이용실태 조사 결과를 이 같이 밝혔다.

간편결제는 금융인증서, 비밀번호 입력 등 기존의 복잡한 결제 단계를 거치지 않고 생체인증(지문 인증)과 간편비밀번호, 스마트폰 접촉 등 최소 인증으로 결제하는 서비스다.

지난 5월 10~17일 소비자원은 간편결제 서비스 이용경험자 1500명(5개 사업자 각 300명)을 대상으로 5월 온라인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만족도 조사엔 부문별 가중 평균(5점 리커트 척도)을 적용했다. 95% 신뢰수준에서 표본오차는 ±2.53%p다.

5개 사업자 서비스 종합만족도는 평균 3.85점으로 집계됐다. 사업자별로는 삼성페이(4.06점)가 가장 높았고 △네이버페이(3.89점) △토스페이(3.86점) △카카오페이(3.78점) △페이코(3.67점) 순이다.

간편결제 서비스상품 요인별 만족도는 결제 편의성·정확성이 4.29점으로 가장 높았다. 혜택·부가서비스는 3.85점으로 가장 낮았다. 소비자원은 할인·포인트 등의 제공과 결제 서비스 외 송금·입출금 등 부가서비스 개선이 필요하다고 진단했다.

mj@fnnews.com 박문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