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영상] “연예인들은 왜 빌딩에 진심일까”…사례로 보는 빌딩 투자 꿀팁

[영상] “연예인들은 왜 빌딩에 진심일까”…사례로 보는 빌딩 투자 꿀팁
© 뉴스1




(서울=뉴스1) 문영광 기자,문동주 기자 = 연예인들은 왜 빌딩 투자에 목을 메는 걸까?

빌딩 중개를 전문적으로 다루는 서승우 에이트빌딩부동산중개법인 대표는 "연예인들은 활동이 없을 때는 수입이 0원이 될 수도 있다. 그렇기 때문에 휴식기에도 안정적인 임대 수익이 발생하는 빌딩 시장에 대한 관심도가 높다"고 설명합니다.

하지만 빌딩에 투자한다고 모두 큰돈을 버는 것은 아닙니다.


유명 배우 A씨는 지난 2018년 서울 강남구에 있는 빌딩을 293억원에 매입했습니다.

매입 당시 15층 중 7개 층이 공실이었는데 6개월이 지나도록 공실은 채워지지 않았고, 결국 1년 4개월 후 다시 매각했습니다.

A씨가 이용한 대출금 210억원 때문에 매월 발생하는 수천만원의 대출 이자를 감당하기 어려웠던 것이죠.

서 대표는 이 사례에 대해 "임차 전략을 잘못 수립한 게 아닌가 생각한다"며 "사전에 여러 층을 임차할 수 있도록 기업들을 접촉하거나 공간을 정비했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도시와경제' 송승현 대표와 '에이트빌딩부동산중개법인' 서승우 대표가 설명하는 빌딩 투자 사례와 투자법!

자세한 내용을 뉴스1TV가 준비한 영상으로 확인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