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속보] '아찔' 손흥민 또 쓰러질 뻔... 한국 이강인, 손준호, 조규성 투입


손흥민 향한 아찔한 태클 (알라이얀=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 대한민국 주장 손흥민이 우루과이 수비수 카세레스의 거친 태클에 넘어져 있다. 2022.11.24 utzza@yna.co.kr (끝)
손흥민 향한 아찔한 태클 (알라이얀=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 대한민국 주장 손흥민이 우루과이 수비수 카세레스의 거친 태클에 넘어져 있다. 2022.11.24 utzza@yna.co.kr (끝)

손흥민 거칠게 몰아붙이는 우루과이 수비 (알라이얀=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 대한민국 주장 손흥민이 우루과이 수비수와 볼 경합을 벌이며 볼 소유권을 유지하고 있다. 2022.11.24 utzza@yna.co.kr (끝)
손흥민 거칠게 몰아붙이는 우루과이 수비 (알라이얀=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 대한민국 주장 손흥민이 우루과이 수비수와 볼 경합을 벌이며 볼 소유권을 유지하고 있다. 2022.11.24 utzza@yna.co.kr (끝)

벤투 감독, 드디어 '이강인 카드' (알라이얀=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 대한민국 파울루 벤투 감독이 후반 교체 멤버로 이강인을 투입하며 작전 지시를 하고 있다. 2022.11.24 utzza@yna.co.kr (끝)
벤투 감독, 드디어 '이강인 카드' (알라이얀=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24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 대한민국 파울루 벤투 감독이 후반 교체 멤버로 이강인을 투입하며 작전 지시를 하고 있다. 2022.11.24 utzza@yna.co.kr (끝)

[파이낸셜뉴스] 아찔한 순간이었다. 손흥민이 뒤에서 수비를 하던 마르틴 카세레스에게 밟혀 축구화가 벗겨지며 쓰러지는 아찔한 장면이 연출되었다. 손흥민은 1~2분 정도 그라운드에서 나뒹굴어 대한민국 국민들의 가슴을 철렁하게 했다.

하지만 이내 괜찮다는 듯 다시 건강하게 일어섰다. 마르틴 카세레스는 옐로카드를 받았다. 이날 경기 첫 옐로카드다.

한국은 김민재가 종아리 햄스트링으로 잠깐 밖으로 필드 벗어나기도 했다.

한편, 한국은 후반 30분경 나상호가 나가고 이강인이 투입되었다.
황의조 대신 조규성이 투입되었다. 이재성이 나가고 손준호가 들어왔다. 이강인과 조규성은 들어오자마자 슈팅을 하는 등 활발한 움직임을 보였다.

jsi@fnnews.com 전상일 기자